예식장을 다녀오고 감상문

2021.01.23 15:45

그분 조회 수:171 추천:1

코로나 어그로 터지고 나서 결혼하는거 다 쌩까거나 돈만 보내고 말았는데


드디어 피할 수 없는 사촌 동생새끼 결혼식을 만나게 되었다.



미리 부터 안갈라고 2.5단계니 어쩌니 밑밥을 깔았으나


" 그래서 안오게? "


공격을 당하고 어쩔 수 없이 돼지새끼 도살장 끌려나가는거 같이 끌려 나갔다.



장소는 영등포 시장 근처 결혼공장


한시간에 부부 졸라 많이 찍어내는 그런 공장형 예식장인데,

1층 로비부터 뻥안까고 100명 정도는 있는거 같더랔ㅋㅋㅋㅋㅋㅋㅋㅋ


와 시발 그냥 집에 갈까 하다 인사하고 돈넣고 가야지 하는데 어찌어찌 식도 보고


밥 먹든 안먹든 무조건 돈 낸다하여 밥까지 먹고 갔는데,


무슨 시발 ㅋㅋㅋㅋㅋㅋ 5인이상 모임금지니 실내 행사 50인이니 다 개나줘라


창문 하나 없는 좆밀실에 식사인원만 단순 계산으로 200명에 직원까지 있는데 시간별로 부부 찍어내니 천명 이상이지 않을까? 뷔페 잔치하며 마스크벗고 술처먹고 틀니 딱딱이시는데



여기서 바로 뛰쳐나가지 않은 나는 코로나에 감염되어도 아무런 원망이나 불평등을 하면 안된다고 다짐하였다.



이런 개병신 짓을 하고 와서는


지금껏 노래방이니 헬스장이니 커피숍이니의 영업금지에 대한 생각과 함께


자가 격리 후기를 쓸 준비를 해야겠다.


요약:


당당 돼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7년 십덕 정모 개최 [12] 그분 2017.09.12 12270
공지 회원님들의 떨어진 십부심을 향상시켜 드리고자 문서 하나 공개합니다. [15] 그분 2013.07.06 306660
283141 "좆뉴비는 닥눈삼! 이는 십덕의 번영과 안녕을 위함" 이라 말씀 하시니 2021.04.26 40
283140 이에 거룩하신 달구께서는 탁을 파견하여 가로되 2021.04.26 39
283139 이에 블럭이라는 긴고주로 십만 팔천리의 고행을 겪게 하였다 한다. 2021.04.26 30
283138 극악무도한 뉴비들을 진압하다 만뉴비의 공적이 되었으므로 2021.04.26 26
283137 시경에 이르기를, 손소는 사무실에서 김치팔며 휴갤을 하였다 하건데 2021.04.26 124
283136 과거 뉴비들이 손소에게 칼을 들이댄 것과 같이 내 너희를 일벌백계에 처하니 2021.04.26 25
283135 뜻이 저녁반에서 이룬 것 같이 새벽반에서도 이루어지이다 2021.04.26 25
283134 달구는 존경으로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오며 여신에 임하옵시여 2021.04.26 43
283133 아해는 새벽반 십덕들이 설치고 다니지 않도록 굽이 살펴주시옵고 2021.04.26 24
283132 탁본좌께서 행차하사 십덕을 정전으로 방치한 너희를 벌하나니 2021.04.26 29
283131 2021년 노리터닷컴 정모 안내 [1] ㅅㄱㅁㅇ 2021.04.25 84
283130 투표를 하고 감상문 [5] 그분 2021.04.07 70
283129 늬들이 잘 모르는게 있는거 같은데. [6] file 어머니 2021.03.31 103
283128 우리집 개님 미용했음 [4] 홍류 2021.03.22 102
283127 부산댁 살아있겠지?? [2] file 어머니 2021.03.17 97
283126 왜 base64이미지 못올리나여? [2] ㄲㅊ 2021.03.14 73
283125 파이트혼을 감상하고 감상문 [6] 當_當 2021.03.09 98
283124 어느덧 2020년도 2달이나 지났다.. [3] ㅅㄱㅁㅇ 2021.03.07 101
283123 여기 뭐 하는 덴가여??? [4] 2021.02.21 218
283122 디아2 리마스터를 예약하고 감상문.jyp [6] 어머니 2021.02.21 132